언론홍보
PR Center > 언론홍보
공유하기
http://animalcell.ipogiv.or.kr/module/bbs/view.php?rdno=13130URL복사
[뉴데일리]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생산지원 박차…설비구축 만전
분류
언론보도
등록인
관리자
글번호
13130
작성일
2020-06-24
조회
25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생산지원 박차…설비구축 만전


산업부, 24일 화순 '미생물 실증 지원센터' 방문
정승일 차관 "3차 추경 통해 설비 조기 구축





정부가 코로나19(우한 폐렴) 백신 생산에 애로가 없도록 설비구축에 만전을 기하는 등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앞장서기로 했다.

24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정승일 차관은 이날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반 구축 사업단의 화순 미생물 실증 지원 센터를 방문하고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독려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3일 발표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지원대책’ 이행사항 점검 차원으로 정 차관은 치료제와 백신 개발 동향 및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향후 계획을 논의한다.

산업부는 글로벌 팬데믹 상황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총사업비 1865억원을 들여 백신 실증 지원 센터 건립을 추진중이다.

센터는 백신 후보물질 개발에 성공했으나 시설투자 부담으로 인해 제품생산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바이오기업, 스타트업 등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산업부는 앞으로 임상에 필요한 소규모 시료 생산 및 공정개발을 지원하고 비상시 대규모 양산 지원을 통해 팬데믹 상황을 해결하는 기능도 수행할 예정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화순에는 미생물 실증지원센터를 구축해 합성항원백신, DNA백신 제조를 지원하고 안동에는 동물세포 실증지원센터를 구축해 바이러스 전달체 백신 등의 제조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 차관은 “범정부가 협력해 제도, 인프라 등을 지원하는 동시에 개별기업이 겪는 개발 과정상의 애로사항을 발굴해 적극 해결하는 등 끝까지 지원할 것”이라며 “치료제·백신의 성공적인 개발·생산은 팬데믹 상황속 보건주권 확보뿐 아니라 K-바이오 등 국내 바이오헬스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백신개발 기업 대상 위탁생산, 공정개발 지원 등이 차질없이 이뤄지도록 3차 추경을 통해 백신 실증지원센터내 백신 생산설비를 조기 구축해 국내 백신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송승근 기자 ssk@newdailybiz.co.kr
댓글 0개
성명 : 비밀번호 :